07.12.14

어찌 사느냐면 2007.12.14 17:43
1.
핫도그 먹다가 케첩을 흘렸는데 그게 배 위에 떨어지더란 낢씨의 심정을 100프로 이해할 수 있게 되었다. 이런 젠장 -_-;;; 이래서 이 동네에 있으면 안 돼!
..비겁한 변명인 거 제가 가장 잘 알지 말입니다. 운동 하겠습니다. =_=

2.
애니실드가 대체 왜 멀쩡한 오죠전 시합 내용을 오리지날로 바꿔치고 GR인지 그 의도를 도통 알 수가 없다. 시합 시작하자마자 세나가 신한테 몇 번을 얻어맞았다. 아곤의 말마따나 세나는 사실 M이었다고 주장하려는 건 아니겠지.;;; (세나를 위해 오타와라를 블로킹하던 히루마와 몬타가 잘렸어! 어째서;;) 그렇게 하는 게 뭔가 의미가 있으면 차라리 말을 안 한다. 가령, 무사시의 복귀. 애니실드 무사시가 원작에서 팀이 완성되었다는 의의를 가진 세이부전이 아니라 세나의 커밍아웃이 주제인 반도전 때 돌아온 건 순전히 킥바보 코타로가 반도 선수라는 이유 때문인 게 보였었지. -_- 그래도 그건 키커 라이벌끼리 붙여보고 싶었나 보다 하고 나는 관대하다 모드가 되어 넘어가주겠는데, 이 중요한 오죠전에서 이러는 건 의미를 모르겠다. 오죠전 시작하자마자 세나와 신이 맞붙지 않은 건 일단 양팀의 포지션별 라이벌들을 차근차근 소개하는 차원이었는데 싹 편집하려는 건가? 아니 그럼 한 화를 들여서 쥬몬지 대 이카리를 보여준 건 뭐냐?; 더군다나. 애니쪽은 캐릭들이 작화 뿐 아니라 설정 자체가 죄다 <아이실드21>과 다른 거야 비밀도 아니다만 이건 뭐... 아직도 주장 자리가 보이지 않는 쥬몬지는 둘째치고, 타카미가 왜 사쿠라바를 못 믿는 건데? 왜 도박을 피하는 건데? 선후배 쿼터백 라인의 최연장자 포쓰 무시하나효?! 머지 않아 흑화 타카미가 강림할 때 이 이미지의 갭 어쩔 거냐 아놔 바닥이 안 보여 애니실드 =_= 누가 제발 저 고도의 원작까 좀 종영시켜 줘 =_=

3.
바람이 차가워지면 인후가 가장 먼저 반응한다. 좀 서늘하다 싶은 날씨에도 칼칼하니 목이 아프다. 추운 날씨를 좋아함에도 불구하고 목구멍 하나 때문에 오래 돌아다니지 못하는 건 뭔가 억울한 노릇이다. 겨울에도 목이 드러나는 라운드티를 입고 돌아다니는 사람들을 보면 엄청 부럽다. 목을 단련하는 방법 같은 건 없을까?;;; 앞으로 최소 일주일은 최저기온이 영하권이더라! 나도 찬바람 따위엔 썩소를 흘려주며 돌아다니고 싶다! =_=

4.
그런데 2007년이 이제 17일밖에 안 남은 거냐? 헉;
Posted by 양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