...'첫'이라고 적은 건, 물론 앞으로도 몇 번 더 갈 공산이 매우 크기 때문에. -_-;
라이센스 <캣츠>가 드디어 막을 올렸습니다. 오늘은 안 그래도 말이 많은 제가 더더욱 말이 많아질 겁니다. 윈디아님과 돌아가는 길 내내 지하철을 시끄럽게 만든 것이 길바닥에서 마구마구 떠들고픈 걸 참고 참은 결과라는 거. 나는 오늘도 민폐쟁이로소이다.;
그리자벨라에 옥주현 씨, 럼 텀 터거에 김진우 씨였습니다. 자리는 1층 1열 28번, b구역 오른쪽에서 두번째였습니다. 아직 라이센스 배우들의 캐릭사진을 찍지 않은 건지 모든 단관표가 문구만 들어갔다더군요.
그.. 그래도 나 라이센스 땐 제발 스킴블, 스.. 하악



Posted by 양운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파냥 2008.09.20 13:43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밸리에서 보고 왔어요!
    저도 캐츠 엄청난 팬이라서 지금까지 외국+한국 포함해서 공연 4~5번 봤답니다. 저도 형님팬! 실버태비는 옳다라는 문구에서 덧글을 안남길수가 없었어요.
    전 개인적으로 가장 최근의 그 오리지널팀 공연에 너무 실망을 해서 (멍커스트랩의 비중이 줄었기 때문에 ^^;;; 그리고 번역 잘못한게 어찌나 많이 보이던지 -_-^) 한국팀 공연도 가야하나 말아야하나 했는데, 견습기사님 글 보고 무조건 가야겠다라는 생각이 드네요.
    전 캣츠팬 라이프를 미국에서 시작한지라 듀터로미의 장남=멍커스트랩 차남-럼텀터거를 "fact"라 생각했는데 그게 아니였나봐요! 전 또한 "드미터-봄발루리나" 둘이 자매(드미터가 언니)이며 봄발루리나와 멍커스트랩이 애인이라는 설도 정설로 믿고 있었죠 ㅎㅎ
    리뷰 감사합니다. 한국 공연에 대한 기대가 증폭했어요!^^

  2. 윈디아 2008.09.20 15:58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저는 그리들본이 이쪽보고 뒷담할 때 절 보고 얘기했다고 주장하진 않았는데염? 그저 배우가 한 지점을 바라보면 그쪽 객석의 대여섯명 정도가 속으로 자기와 아이컨택했다고 인식한다더라 그랬죠.ㅋㅋ 쥐새끼라는 단어는 저도 귀에 감겼어요. 막장 아니어요-_-*

    형제컨셉. 어쩐지 들쑤셔봐도 공식적인 내용으로는 잘 안나온다 싶더니 그런거였군요. 뭐 전 사실 형제든 아니든 별 상관이 없지만요. 차이는 연출의 차이도 있지만 해석은 언제나 보는 사람의 몫-_-*

    뭐랄까 이거 가만 생각해보니 각자가 특별히 애정하는 캐릭터들에게 유난히 아쉬움이 더 크게 느꼈나봐요. 견습기사님은 멍고제리&럼플티져, 저는 미스토펠리스? 뭐, 첫공이라는건 후반부에 비해서 질적으로 완성도가 퍼펙트한 경우는 거의 없기 때문에 이정도는 그럭저럭 넘어가줄수 있어요~끄덕끄덕. 하지만 먼저 접한 월드투어 팀과 비교하는 것도 어쩔수 없는 응당한 사실. /멍

    때문에 저는 냥이들이 물오를때까지 참을 겁니다. 참을거라긔여.....따, 딱 한번만 왱알앵알ㅇ>-<

  3. 양운 2009.01.18 00:24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파냥님/ 안녕하세요, 처음 뵙겠습니다. 실버태비는 옳습니다. -_-! 저도 오리지날팀을 처음 봤을 땐 멍커스트랩 비중 때문에 슬펐지만 적응하니까 그러려니 싶어지더군요. 번역이야 뭐, 자막보며 볼 공연은 아니니까.. 음? 미국 쪽은 드미터와 봄발루리나를 그렇게 해석하나요? 저는 둘이 자매 내지 자매같은 친구 사이고 봄발루리나가 더 연상이라고 생각했는데. 멍커스트랩은 드미터, 터거는 튕기면서 봄발루리나 -_- 라고 생각하는 게, 가장 처음 접했고 또 많이 본 것이 디비디 버전인지라. 하긴 디비디 버전은 영국 쪽 설에 가깝겠죠?
    음.. 디비디만 끼고 다니다 처음 실황 갔을 때도 한 생각이지만, 다른 버전과 비교하기 보단 지금의 공연 그 자체를 받아들이고 봐야 즐길 수 있는 것 같습니다. 그런 의미에서 라이센스도 볼만 할 겁니다.

    윈디아님/ 엉 내 귀에 자동단어치환기가 설치되었나; 여하간 그런 것! (...) 음.. 말씀 듣고 다시 보니 저도 제 편애가 쏠리는 캐릭들에 아쉬운 소릴 했군요. 다른 분들 후기를 보니 다들 경수 멍커스나 보경 럼플에 호평이 자자하던데 저는 이래서 어쩌고 저래서 저쩌고 해놨으니, 이래서 감상은 주관적인 것입니다. -_-;; 허나 뭘 적어 놓았든 둘 다 저한텐 완전소중한 고양이들입죠. 조금 더 숙성되고 나면 어떤 굇수고양이들이 될까요, 라이센스팀. -_-*
    기회가 되면 영숙 벨라와 대성 터거도 봐야겠죠. 듣자하니 라이센스 쪽은 일정횟수 출석도장을 찍으면 공짜표가 나오는 모양인데, 기왕 하는 거 오리지날팀 출석표도 인정해 줬으면 싶네요. 그럼 나도 금방 브이아이피 찍을 텐데.(응?)